이방인으로서 외국생활 10년을 마무리하고 한국 생활 한지 이년차가 되니, 한국 생활이 많이 적응이 된 듯 싶습니다.


허나, 여전히 춥고 길게만 느껴지는 이번 겨울... 

퍽퍽한 한국 생활에는 여행이 숨을 쉴 수 있는 여유를 주는것 같은데요

이번 설날 연휴를 이용 해 방콕 여행을 떠났습니다.


저번 방콕에는 관광을 주로 했는데요,

이번 방콕 여행은 딱 네가지가 저의 여행 목적이였습니다.


  • 첫째: 망고 스티키 라이스 먹기/ 타이 음식 먹기 
  • 둘째: 맛난 과일들 미친듯이 먹기
  • 셋째: 타이 음식 배우기
  • 넷째: 선탠 후 수영하며 여유를 즐기기. 


단순하죠? 



단순하지만 알찼던 이번 여행 함께 해요~ 





Posted by 반짝반짝윤슬 소이라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