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ta cheese'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5.04.01 그리스인들이 사랑하는 두부같이생겼지만 짭잘한 페타치즈 (1)
그리스 그리고 나 2015.04.01 18:05


그리스에 있을 때 참 건강하고 신선한 재료 그리고 아주 간단하게 요리를 해서 먹었던 것 같아요.  


한국에 있으니 그리스 음식은 정말 건강식이더군요. 특히나 저는 토마토, 오이, 오렌지, 그리고 올리브 오일과 페타치즈 그리고 요거트로 음식을 만들어 먹었었습니다.


식재료는 가장 대중화된 슈퍼마켓 중 하나인 AB MARKET(알파베타 마켓)에서 샀는데요, 여기엔 정말 다양한 종류의 치즈를 만날 수 있으세요. 




그리스 사람들도 이렇게 다양한 종류의 치즈를 먹는건 현지에 가서 저도 알았답니다.


그리스 사람들도 이탈리안처럼 스파게티를 자주 해 먹고요, 식빵에 올리브오일과 치즈를 녹여 간식처럼 먹는 친구들도 많이 봤었어요. (커피숍에서도 토스트에 치즈 녹인 빵을 많이 팔아요)  또한 치즈를 넣은 클럽 샌드위치도 많이 먹는답니다. 


슈퍼마켓에 가시면 순서표를 뽑아 기다리면 치즈 전문가에게 치즈 주문을 하면 되는데요 무게로(몇그람주세용~~) 혹은 slice로 몇장주세요~라고 하면 치즈를 사실 수 있으세요. 



자.. 이렇게 다양한 치즈 속에서도 그리스인들이 가장 사랑하는 치즈는 바로 FETA 치즈!! 



페타치즈는 그리스에서 한국의 김치처럼 식탁에 없어서는 안될정도로 중요한 치즈이며 70%이상은 그리스인들이 소비를 한다고 합니다. 또한 페타치즈는 EU에 특산물 지역 보호 인증을 받아 그리스에서만 생산이 되는 유일한 치즈랍니다. 




 사진처럼 용기에 담겨져있는 치즈는 원하는 용량만큼 사갈 수 있으며, 용기에 담긴 제품으로도 사갈 수 있으세요.


 

 페타(Feta: φέτα )는 그리스어로 '얇게 썬다'라는 뜻으로 소금물에 담겨 (Brined curd cheese) 담아두기 때문에 절인치즈(Picked cheese)라고도 불립니다. 양젖과 염소젖으로 만든 그리스 전통 치즈입니다






정말 다양한 페타 치즈들이 즐비해있죠?


200g에서 ~ 1kg 등이 있으며 대체로 1kg에 10유로에서 12유로정도면 사실수 있으세요. 1kg면 양이 상당히 많아 오랫동안 드실수 있답니다. 


또한 페타 치즈는 보존액에 넣어 판매를 하는데요 남은 페타는 꼭 보존액에 보관하는게 좋아요. 만약 페타만 슈퍼에서 산다면 깨끗한 물에 담궈놓으시면 되요. 물에 보관해놔야 오랫동안 신선함을 유지할 수 있다고 하네요.



  

사진펌: 구글 


페타치즈는 블럭으로 잘라서 판매되는게 많은데요 두부처럼 비슷하게 생겼어요.



페타 치즈의 원재료인 염소젖과 양젓은 원유상태에서 고형분의 비율이 높기때문에 치즈를 만들면 조직이 대리석의 모습을 닮는다고 하며 숙성기간에 따라 크리미하거나 Crumbly Dry하게 된다고 합니다. 피자나 파이, 그릭 샐러드 등에 재료로 사용되고 있어요. 


페타치즈가 짭짤한 맛이 강해서 저는 그릭 샐러드 만들때 페타치즈와 올리브유 그리고 오레가노를 이용해 간단하지만 맛나게만들어 먹곤 했습니다.



 그릭 샐러드 만드는법 보러가기 :http://orangelove.tistory.com/20




Tip: 

페타치즈의 짭잘한 맛때문에 올리브오일만 넣어 먹어도 상당히 맛있어요. 

만약 한국에서 페타치즈찾기 힘드시다면 올리브유랑 발사믹 식초와 섞어 드시면 맛있답니다 :) 



또한 파스타 소스에 페타치즈를 손으로 부셔 섞어 먹어도 맛이 일품이 되구요, 샌드위치에 일반치즈 대신 페타치즈를 넣어서 먹어도 짭짤한 맛이 섞여 참 맛있답니다.

제가 한국에 올때 올리브유는 가지고 왔는데요 페타치즈는 가지고 오지 않아 '레그릭 셀러드'를 부모님께 선보이질 못해 고민하다가 이마트 치즈 세션에서 페타치즈를 발견했습니다. 얼마나 반갑고 그립던지. 브라보~~ 

홧팅2


허나 한국 마트에서 파는 페타 치즈는 가격이...


200g에 구천 팔백원... 



그리스에서 yellow cheese로 유명한 회사에서 만든 페타 치즈지만 현지 사정과 비교하니 비싸네요.


손이 부들부들 떨리다가 다음번에 사기로 하고 내려 놨습니다. ㅋㅋㅋ


그리스에 있을땐 한국 식재료가 너무 비싸 손이 부들부들 떨렸는데요, 막상 한국오니 그리스제품이 비싸 손이 부들부들 떨리더군요..


외국에 살땐 한국음식이 너무 그립고 한국에 살면 외국에서 먹던 음식이 그립고.. 참 사람 마음이 청개구리 같나봐요. 


오늘은 유난히 그리스 음식이 무척 그립습니다.

여러분도 즐거운 저녁 보내세요~ 


Bye






Posted by 반짝반짝윤슬 소이라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ㅇㅇ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8.11.27 21:13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