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파리에서 달달한 초콜렛 매력에 빠지다



다른 여행객과 달리 저의 프랑스 여행의 목표 많이걷기, 다양한 포장제품 보기, 초콜렛 사기 그리고 마롱글라세 사는것이였습니다.


그래서 민박집은 무조건 세느강에 가까운 곳을 골라 3구에 있는 민박집을 구하게 됬어요.


유트브를 보고 파리 시내로 들어오는건 습득해서 그닥 어려움이 없었지만 민박집에 도착후 다음일정을 소화하려니 지하철 지도를 봐도 감이 잘 안오더군요. 민박집에 배치된 여행책을 봐도 한글들이 눈에 들어오지 않아 저는 그냥 저의 감을 믿기로 했습니다.


첫날은 무조건 걷자! 



핸드폰도 안되니 Google map도 안될것이고, 지하철 맵 어플 다운도 안받고 맵도 안들고 아침 일찍 가방을 매고 파리시내를 걷기 시작했습니다. 배낭가방을 매고 여행할거라 딱봐도 여행객 삘이였습니다만, 파리 지도를펴고 길거리에 서있으면 유독 여행객같아 보일거같다는 저만의 착각에 지도도 생략했지요. 12년전 프랑스를 여행했던 경험이있어 가물가물한 기억을 끄집어 내며 걷기 시작했습니다. 


무작정 걷다보니 제가 목표로 삼았던 초콜렛 가게들이 눈에 들어오기 시작했습니다.


첫번째 가게는 이런 초콜렛들을 팔더군요.


ㅁ RICHART 

ㅁ web: https://www.richart-chocolates.com/


1925년 프랑스 리옹(Lyon)지역에서 조세프 리차트가에 의해 만들어진 초콜렛 브랜드입니다. 1987년 마이클 리차트가 가업을 물려받아 디자인이 담긴 초콜렛을 생산하기 시작했다고 해요. 살구, 피스타치오,헤이즐럿등의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는 초콜렛이에요.


마카롱, 초콜렛을 파는 매장입니다.


BalsamicsRoastedFruityCitrus
BalsamicRoastedFruityCitrus
HerbalFloralSpiced 
HerbalFloralSpiced




프랑스의 심블인 에펠탑 케이스가 너무 예쁘게 전시되어있었어요.



2015년을 맞이해 만들어진 초콜렛 상품



초콜렛위에 예쁜 프린트로 만든 제품, 프린트에 따라 맛도 다르답니다. 냠냠



프린트가 너무나 예쁜 가게였구요, 여기 매점원이 마카롱과 초콜렛 샘플을 저에게 주셔서 저의 혀는 리차드의 맛난 초콜렛만에 퐁당 빠졌었어요.


여기서 저는 60유로 초콜렛을 샀습니다. :)


그다음 길을 따라 열심히 걷다보니 미술전시나 명품을 파는 거리가 나오더군요, 그 가운데 위치한  초콜렛집이 보여 안에 들어가봤어요.




제가 간 매장 (사진펌: 페이스북 페이지)


Pierre Marcolini

ㅁ http://www.marcolini.be/#/en

ㅁ 매장 위치 :Paris: 89, Rue de Seine, 75006 Paris, Tel: +33144073907

                    Paris: 3, Rue de Scribe, 75009 Paris, Tel: +33144710374


1995년에 Brussels에 첫 매장을 오픈했구요 그해에 페스트리 월드 챔피언으로 이름이 올라간  pierre marcolini에 의해 만들어진 곳입니다. 파리, 런던, 뉴욕, 쿠웨이트 그리고 일본에 매장이 있으며, 특이한 과일(사과,배,멜론)등의 맛을 지닌 초콜렛이나 밤맛,나무맛등의 독특한 맛이 나는 초콜렛을 만날 수 있는 곳이에요. 


ㅁ 마롱글라세, 초콜렛, 마카롱을 팔고 있습니다.




이 매장의 특징은 초콜렛 마롱 글라세도 눈에 띄지만 더욱 띄는건 케이스 디자인이였어요. 


 


초콜렛 디자인도 깔끔하게 잘 빠졌구요, 케이스 또한 초콜렛모양에 맞게 만들어져서 보기 좋더군요.


여기엔 일본인 판매원도 계셨는데요, 일본 관광객들이 많이 방문해 초콜렛을 사간다고 합니다. 또한 저에게 따뜻한 핫초코를 무료로 주셨어요. 제가 여행할때 조금 추었는데요 핫초코를 주는 판매원의 따뜻한 마음에 감동 받았습니다.


저는 여기서 마롱글라세를 샀어요. :)



세번째로 간곳은 상당히 유명한 초콜렛 매장인 la mausion du chocolate을 방문했습니다. (여기도 걸어다니다 보니 매장이 보이더군요) 뉴욕에서도 유명한 곳이라 매장에 들어가니 뉴욕생각이 나더군요 ㅠㅠ


ㅁ La mausion du chocolate

ㅁ http://www.lamaisonduchocolat.com/en/

ㅁ 매장 위치 :  8 boulevard de la Madeleine, 75009         


마카론, 초콜렛, 마롱글라세를 판매합니다. 




사진과 달리 이 매장의 케이스는 상당히 고급스럽습니다. 여기에도 일본인 판매원이 있었으며, 일본인 관광객들이 초콜렛을 여러개 구입하는걸 봤어요. 


케이스만도 파는데요 가격은 3유로입니다. 저는 여기서 초콜렛과 마롱글라세를 샀습니다. 


지도없이 걸어다니며 초콜렛 매장 찾는 즐거움이 솔솔했는데요, 유난이 눈에 들어오는 매장이 있어 방문했습니다. 



ㅁ Meert

ㅁ http://www.lamaisonduchocolat.com/en/

ㅁ 매장 위치 :  3 rue Jacques Callot 75006 PARIS Metro Saint-Germain-des-Près    


200년 넘는 전통을 가진 디저트샵입니다. 마롱글라세, 초콜렛, 및 다양한 디저트를 파는데요 그중 chestnut 와플로 유명한 곳이에요.





 

이 매장이 케이스가 아주 이쁘더군요, 디스플레이도 너무 잘해놨구요, 다양한 종류의 초콜렛및 디저트를 접할수 있어 매력적인 곳입니다. 특히 와플이 아주 유명해 와플을 사로 온 고객들이 눈에 많이 띄였어요. 매장 점원도 너무 친절해 꽁자로 케이스를 선물로 주셨답니다.



Meert 와플 모습 (펌; meert 페이스북 페이지)


 다른 브랜드와 달리 Meert는 프랑스에서만 만날 수 있는 곳이에요. 여기 디저트가 땡긴다면 프랑스로 꼭 오셔야한다는... 매장 점원에게 너희 가게는 프랑스 정부로 부터 상받아야한다고 했습니다. ㅋㅋㅋㅋ 파리 간다면 잊지말고 와플 사드셔보세요 강추입니다. 



럭셔리 브렌드만 방문하면 약간 서운하겠죠?

저는 라파에트 백화점 지하에있는 식품점에 방문해 초콜렛 세션을 구경했습니다. 


ㅁ 라파예트 백화점 

http://www.galerieslafayette.com/i/nos-magasins/

ㅁ 매장 위치 :  35 Boulevard Haussmann Paris, France




에펠탑 처럼 생긴 케이스안에 든 초콜렛도 팔구요. 



  이처럼 과일이 눈에 보이는 초콜렛도 눈에 띠였어요. 



마지막.... 마이클젝슨 초콜렛... ㅋㅋ



저는 초콜렛을 좋아하는 부류는 아니지만, 프랑스에서 만난 초콜렛들은 저의 발길을 멈추게 하는 매력이 넘쳐 흐르더군요. 또한 프랑스인들의 섬세함, 고급함, 디자인등을 초콜렛 가게에 방문해 더욱 느낄수 있어서 좋은 경험을 한것 같습니다.


슈퍼에서 파는 초콜렛도 상당히 맛있었구요,고급스런 초콜렛을 접하니 혀가 까탈스러워지는것 같습니다.  


다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오키좋은하루







공감은 로그인없이도 클릭 가능하답니다. 공감사랑~ 함께 나눠요~!! 

Posted by 반짝반짝윤슬 소이라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초콜렛 디자인도 페케징도 맘에들어요. 여행하고 선물로도 좋겠네요 ^^

    2015.02.06 03: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멋진Q

    초코초코초코렛!!!츄르르릅 아..정신을챙기고,,정말 맛있어보이고 다양한 디자인의 초코렛들이.. 거기다포장도이쁩니다
    잠시 다욧걱정은 잊고 입안에서 살살 녹여 먹고싶네요~ㅎㅎ

    2015.02.06 13:53 [ ADDR : EDIT/ DEL : REPLY ]
    • 디자인도 이쁜것이 입에 넣으면 살살 녹아요. 맛도 다 다르구요. 왜 프랑스사람들이 음식에서 자신감이 넘치는지.. 알것같았습니다.

      2015.02.13 10:59 신고 [ ADDR : EDIT/ DEL ]


로마공항 방문기



10년만에 식구들과 구정을 보내고싶은 마음에 부모님을 만나로 이스탄불 -> 한국행 비행기를 미리 끊어놨었는데요, 한국가기전 파리 여행이 갑자기 잡혀 그리스->파리->한국을 가기로 결정이 됐었어요. 파리는 12년전에 갔던지라 관광지보다는 식품점 중심으로 구경을 갈 예정이긴허나, 와인과 꼬랑내나는 치즈를 먹을걸 생각하니 출발전부터 설랬습니다. 


제 일정은 이렇답니다.









1월 19일 파리행 (그리스-> 로마공항 -> 파리 샤를드골) _ Alitalia Airline

1월 22일 이스탄불행 (파리->로마공항->이스탄불) _ Alitalia Airline

1월 22일 한국행 (이스탄불 -> 한국) _Asiana Airline




그리스-> 파리 -> 이스탄불 착으로 비행기표는 여러군대 사이트에서 검색을 했는데요 저는 orbitz.com에서 결제를 했습니다. 


가격은 250불. 역시 유럽에서 유럽으로 가는거인지 가격이 참으로 착합니다. 2005년 미국여행시 알뜰하게 여행을 도와준 orbitz를 다시 이용했는데요, 여기서 비행기 출발 전 알람 및 지연사항등도 이메일로 알람을 주는 서비스가 생겨 참으로 좋더군요. 


제가 비행기표 검색한 사이트들입니다.

_ expedia .com

_ orbitz.com

_ skyscanner.com

_ cheapoair.com



그리스에서는 지하철(metro)를 타고 공항으로 향했습니다. 

 ㄴMetro 3번 라인 (일반라인과 공항까지 연결된 전철 두개가 있습니다. 꼭 전철로 연결된걸로 타셔야지 공항으로 바로 도착해요)





그리스 아테네 공항입니다. 그리스 공항은 크지는 않아요. 몇달동안 못먹을 피타치즈, 올리브, 스불라키를 생각하니 가슴이 아프더군요..


저는 파리를 향해 Alitalia 비행기를 탔습니다.




buongiorno (본 조르노~! 이탈리아~)






아태네에서 로마까지 거리는 2시간 비행! 정말 가깝죠? 


그리스에서 이탈리아 가는 비행기인지, 동양사람은 저 혼자였습니다. 반 이상이 이탈리언이여서 신기하더군요. 

저렴한 티켓이였지만 음료와 쿠키 혹은 스낵을 줘서 너무 좋았어요 (전에 영국에서 그리스 갈때 SAS는 아무것도 안줬습니다. 다 사먹으라해서 눈물이 찔금찔금)




이탈리안답게 스낵도 이탈리안 스타일이더군요. 안에 허브가 들었는데 바삭하면서도 독특한 맛이 입에 착착 붙더군요. 




공항 도착


로마 공항 정말 깨끗해요. 새로 만들었는지는 모르지만 영국, 그리스, 뉴욕, 캐나다 등등 공항을 사용해봤는데요, 로마공항이 정말 인상 깊었습니다.


이탈리아는 한국분들의 선호지역인지 그리스에서 못봤던 한국분들이 로마 공항에서는 많이 보이더군요. 


화장실도 너무 깨끗해서 정말 놀랬어요. 어떤 이탈리안 아주머니가 화장실에 담배 피면 안되냐며 미화원아저씨에게 쫄랐지만, 법이 바꼈는지 절대 안되다며 딱잘라 말하는 그분의 파워... 재미있었습니다. 




자판기도 이쁘게 디자인된 곳에 배치되어있어요.

이탈리안들 패션에 민감하다더니, 자판기도 이쁘게 만들어놨네요.




로마에 왔지않겠습니다. 비록 공항이지만... 젤라또로 유명한 로마. 

티파니에서 아침을 영화처럼 로마 배경으로 젤라또를 먹고싶었지만 일정이 팍팍한 저는 공항에서 젤라또를 흡수를 했습니다.


입에 녹습니다 녹아~  인증샷 !

하트3





그리스 사람들도 복권 사랑이 대단한데요, 이탈리안들도 복권을 좋아하나봅니다. 공항 여기저기에 복권판매 부스를 볼 수 있어 신기하더군요


그리스 복권 문화 글 보러가기 >> http://orangelove.tistory.com/91 




오~ 역시 삼성은 어느나라를 가도 보이는군요. 핸드폰 충전대가 있어 제 핸드폰충전을 하면서 이리저리 둘러보는중 눈에 띠는게 보입니다.


로마 공항에서 제일 눈에 띠는게 뭔지 아세요? 바로 공항안에 있는 카페였어요.





이렇게 페라리 카페도 있구요



 벤츠 카페에서 파는 음식들



벤츠 카페도 있었습니다. 하하하 카페이름들이 유혹적이네요. 


저도 한참 고민을 했습니다..........


'페라리에서 와인한잔을 할것이냐, 벤츠에서 간단한 음식을 먹을것이냐..'


페라리가 몸값이 비싸듯, 페라리 카페에서는 와인과 해산물등 조금 더 고급스런 음식을 팔고 있구요, 벤츠에서는 다양한 종류의 음식을 팔고 있었어요. 


아.. 정말 고민됩니다. 벤츠냐... 페라리냐 ...ㅋㅋ 

친구에게 카톡으로 카페사진을 보내니 신기하다면 웃더군요.


저는 무진장 고민하다가 그래도 더 럭셔리한 페.라.리.에서 와인 한잔을 하기로했습니다. 

신나2



환승전 공항안에서 잠깐의 여유를 즐겨보는것도 즐거운것 같아요.


 파리행 탑승전 이탈리안 여자와 이야기를 좀 나눴는데요, 제가 젤라또를 먹었다고하니.. 그분의 왈~ '그건 커머셜해... 로마안에 100년넘는 아이스크림점에서 먹어야 제대로된 이탈리안 젤라또를 먹는거야~'라며 저에게 이태리 홍보를 제대로 하셨답니다.



이번엔 파리로 가지만 다음번엔 이태리를 꼭 가봐야겠어요.

로마가시는 여러분들 즐거운 여행하세요~ 



공감은 로그인 없이도 클릭 가능하답니다. 함께 공감사랑 나눠욤~!♥

Posted by 반짝반짝윤슬 소이라테

댓글을 달아 주세요